Advertisement banner image
Advertisement banner image
Image at ../data/upload/3/2361393Image at ../data/upload/0/2361370Image at ../data/upload/3/2361343Image at ../data/upload/1/2361271Image at ../data/upload/6/2361236Image at ../data/upload/5/2361145Image at ../data/upload/3/2360923Image at ../data/upload/7/2360827Image at ../data/upload/9/2360819
Sub Page View
Today Page View: 24,655
Yesterday View: 757,256
30 Days View: 5,524,290

오늘 엄청 덥네요.(11)

Views : 3,744 2021-04-14 13:04
자유게시판 1275171636
Report List New Post
오늘은 페고라
만들 준비하느라 자재 주문하고
기다리고 있기 그래서

대형 빨래 건조대
만들고 있어요.

빨래줄은 라자다에 주문해놓고
오늘 프레임 , 콘크리트
고정틀 만들고 페인트 마감까지
하면 빨래줄이 도착할까
기대해봅니다.

태풍 온다고 하는데
준비도 해야할것
같고 이번주도 정신없이
지날듯해요.

너무 더워서 용접한번하고
그늘로 피하고 반복하고
있네요.

왜 사서 고생하는지 참...

시멘트 기둥 사각틀은
아이가 하고싶다고해서
시켰어요.

재능이 있어보여요. ㅎㅎ



  본 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Report List New Post
스투코프 [쪽지 보내기] 2021-04-14 13:26 No. 1275171646
한국은 오늘 써늘하네요... 그립네요 더운 나라.
저도 귀국 전에 직원들하고 심심해서 매일 설렁설렁 만들고 고치고... 에혀... 언제 갤 수 있을런지...
파블로조 [쪽지 보내기] 2021-04-14 13:51 No. 1275171670
@ 스투코프 님에게...

네~~
와이프는 에어컨 안켜면
잠을 못자고
전 겨울 담요 덮고자요.
이상하게 자면서 추우면
악몽을 꿔서요. ^^

아마도 젊어서 추운
겨울에 고생했던
기억들이 남아서
그런것 같아요. ㅎㅎ
뭉개구름@네이버-32 [쪽지 보내기] 2021-04-14 13:37 No. 1275171656
@ 스투코프 님에게...
전 겨울이 그리워요
아랫목에 등지지고 싶다
뭉개구름@네이버-32 [쪽지 보내기] 2021-04-14 13:35 No. 1275171655
네 너무 뜨거움 담배피다 그늘로 피신 ㅠㅠ
파블로조 [쪽지 보내기] 2021-04-14 13:52 No. 1275171671
@ 뭉개구름@네이버-32 님에게...

네 지금 그늘안으로
피신해서 담배피고
있어요. ㅎㅎ

냉장고에 맥주캔
몇개 넣어놔야겠어요.
하느리 [쪽지 보내기] 2021-04-14 13:39 No. 1275171657
천천히 하세요
몸을 혹사시키지 마시고
주위 필리피노 일감좀 주십시요
감독만 하셔도 될것같은데요
파블로조 [쪽지 보내기] 2021-04-14 13:56 No. 1275171674
@ 하느리 님에게...

네 장모님이 와이프가
페북에 올린 사진보더니 왜
해떨어지면 안하냐고
그러시네요.

한국사람 성격이라서
하루에 후딱 끝내야지
4~5시면 모기 나오기
시작하고 언제 비올지도
모르고요.

저도 만들어가며
배우는 입장이라
시켜서 할수가
없네요.

사포질하고 이런것는
너무 귀찮아해서
그런건 시킬려고요.

감사합니다..
아큐페이셔널 [쪽지 보내기] 2021-04-14 15:39 No. 1275171716

그늘에서도 땀이 나는 4월, 5월입니다.

더위 조심하세요~~
파블로조 [쪽지 보내기] 2021-04-14 16:47 No. 1275171757
@ 아큐페이셔널 님에게...

네에~
끝내고 나니 비가 엄청
쏟아지네요.

필리핀은 참 신기해요.
쨍하던 날씨에 갑작스러운
비라니 ㅎㅎ

오늘은 일찍 끝나서
오래간만에 저녁이나
해야겠어요.

아이시험기간이라
와이프가 바쁘거든요 ^^
감성돔 [쪽지 보내기] 2021-04-14 19:37 No. 1275171865
조카 인가요? 아주 멋진 삼촌을? 두어서 좋겠네요.^^
파블로조 [쪽지 보내기] 2021-04-14 20:49 No. 1275171898
@ 감성돔 님에게...

네 요즘 키도 부쩍 크고
덩치도 커지네요.

한국에서 매일 학원다니느라
안쓰러워서 납치해왔는데

마음이 편해서 그런가
밝고 건강해지네요.

작년까진 암바걸면
항복했는데 요즘은
힘이 어찌나 센지
암바가 풀리네요.
제가 기력이 빠져서
그런가 ㅎㅎ
자유게시판
No. 87887
Page 1758